로그인회원등록비번분실현재접속자
 
 
   
내용없음9
내용없음10
한 번에 한 사람

탄은 우리가 이웃을 사랑하는 것, 친구들과 우정을 나누는 것을 방해하고 파괴하고 있다는 것을 생각하고 이웃 사랑을 위해 더욱 힘써야 하겠습니다. 그리고 이웃의 빈곤과 장애 문제에 더욱 관심을 가져야 하겠습니다.

실천사항

* 개인적으로 구제 계획을 가지고 실천한다. 생활 속에서 만나는 약자와 장애인을 돕는다.

제목 없음

관련사이트

사랑의 장기 기증 운동본부
홀트아동복지회
한국 밀알선교단
한국 사랑의 집짓기 운동 연합회
초록우산 어린이 재단
월드비젼
다일공동체
한국 누가회
안산이주민센터

그리스도인과 리더십

예수님께서 우리에게 요구 하시는 가장 중요한 가르침은 이웃사랑이라고 할 수 있을 것입니다. 이웃사랑은 아주 넓은 개념이고, 다양한 방법들을 통해서 이웃사랑을 실천할 수 있을 것입니다. 그러나 예수님께서 이웃사랑의 중요한 방법으로 이웃에 대한 리더십을 요구하고 있음을 발견하게 됩니다. 

우리는 세상을 이끌어가야 할 존재입니다. 과연 우리가 어디서 어떻게 그리고 누구에게 리더십을 나타내야 하는 것일까요?

  마5:13 너희는 세상의 소금이니 소금이 만일 그 맛을 잃으면 무엇으로 짜게 하리요 후에는 아무 쓸데없어 다만 밖에 버리워 사람에게 밟힐 뿐이니라. 
 마5:16 이같이 너희 빛을 사람 앞에 비취게 하여 저희로 너희 착한 행실 을 보고 하늘에 계신 너희 아버지께 영광을 돌리게 하라 

마5:13 너희는 세상의 소금이니 소금이 만일 그 맛을 잃으면 무엇으로 짜게 하리요 후에는 아무 쓸데없어 다만 밖에 버리워 사람에게 밟힐 뿐이니라. 
 마5:16 이같이 너희 빛을 사람 앞에 비취게 하여 저희로 너희 착한 행실 을 보고 하늘에 계신 너희 아버지께 영광을 돌리게 하라 

우리는 세상을 이끌어가야 할 존재입니다. 과연 우리가 어디서 어떻게 그리고 누구에게 리더십을 나타내야 하는 것일까요? 

작성자 번역글(번역팀)
작성일 2011-02-03 (목) 08:59
홈페이지 http://www.dynamicchanges.ca
clm을 써 주세요
ㆍ추천: 0  ㆍ조회: 2220      
IP: 154.xxx.240
한 번에 한 사람

이 글은 '변화를 위한 생각'의 캐나다 작가인 Alice Maryniuk의 홈페이지에서 가져와 번역한 것입니다.

 

언젠가 하던 일을 멈추고 진지하게 나의 삶에 대해 생각하게 만든 이메일을 받은 적이 있습니다. 그것은 ‘피너츠’라는 만화를 그린 찰스 슐츠가 보낸 일련의 질문들이었습니다. 슐츠는 이메일을 읽는 사람들에게 세상에서 가장 부자인 사람 다섯 명과 미스 아메리카에 당선 되었던 사람들, 노벨상을 받았던 열 명의 사람들, 그리고 아카데미와 국제경기에서 상을 받았던 사람들의 이름을 대어 보라고 했습니다. 내가 이름을 댈 수 있는 사람은 별로 없었습니다.

 

슐츠는 이어서 상들은 녹이 슬고 업적들은 잊히며 박수갈채는 사라지고 증명서들은 사람들과 함께 땅에 묻힌다고 말하면서 몇 가지 새로운 질문들을 던졌습니다. 그 질문들은 우리 삶에 긍정적인 영향을 주었던 선생님들의 이름과 어려운 시기에 우리를 도와주었던 친구들의 이름 그리고 우리의 꿈을 이루도록 우리에게 용기를 주었던 사람들의 이름을 묻는 것이었습니다. 그 요점은 매우 분명했습니다. 우리 삶에서 중요한 사람들은 가장 많은 증명서나 돈 혹은 상을 받은 사람들이 아닙니다. 우리 삶에 가장 큰 영향을 주었던 사람들은 진실로 돌보는 사람들입니다.

 

저는 고등학교 시절 다음 학년으로 올라가는 일이 어려웠습니다. 열심히 공부하고 쉬는 시간의 대부분도 공부하는데 할애했음에도 그 개념들을 이해하거나 기억하지 못하는 것 같았습니다. 그런데 10학년에서 나를 도와주려는 수학선생님을 만났습니다. 선생님은 나의 노력을 인정하셔서 방과 후에 남는다면 나를 가르쳐주시겠다고 하셨습니다. 나는 누군가 나를 도와주기 원한다는 사실에 몹시 놀랐습니다. 나는 어쩔 수 없는 경우라고 스스로 생각하고 있었기 때문입니다. 나에 대한 선생님의 믿음은 나에게 지대한 영향을 미쳐서 대수학에서 B학점을 받았을 뿐 아니라 다른 모든 점수들도 향상되었습니다. 선생님 덕분에 나는 12학년을 마치고 졸업할 수 있었습니다. 오늘날까지도 선생님은 나의 영웅들 중 한분이십니다.

 

때때로 우리는 세상의 수많은 필요들에 압도되는 것 같이 느낄 수 있습니다. 저 또한 가끔씩 그런 기분을 느낍니다. 그러나 저는 한 사람의 삶에 영향을 미치기 위해서 유명해질 필요가 없다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마치 불가사리를 바다에 넣어준 어린이의 이야기와 같이 말입니다. 이 일은 여전히 모래사장으로 밀려나 있는 수백 마리의 불가사리들과 비교할 때 그리 중요한 일이 아닌 것처럼 보이지만 그 한 마리의 불가사리에게는 중요한 일이었습니다. 한 번에 한 삶을 어루만짐으로 우리는 세상을 더 나은 곳으로 만들 수 있습니다.

 

나의 남편은 한 번에 한 삶을 어루만지는 힘에 관하여 이렇게 내게 설명하였습니다. ‘만약 한 사람이 일 년에 한 사람의 멘토가 된다면 이 두 사람은 다음 해에 각각 다른 한 사람의 멘토가 되어 같은 방식으로 행하도록 그들을 가르칠 수 있고 그렇게 되면 그래프는 다음과 같은 모습이 될 것이다. 일 년 후에는 두 사람, 이년 후에는 네 사람, 그 다음에는 여덟, 열여섯 그리고 6년 후에는 서른 두 사람.... 33년 안에 50억 명의 삶이 영향을 받게 될 것이다.’ 우리는 다른 사람에 대한 막대한 영향력을 갖고 있을 수 있지만 때로는 그것을 인식조차 하지 못합니다.

 

잠언 31장은 현숙한 여인의 특징을 우리에게 말해 줍니다. 26절은 이렇게 말하고 있습니다. “입을 열어 지혜를 베풀며 그의 혀로 인애의 법을 말하며.” 이 구절은 남성들에게도 똑같이 적용됩니다. 친절한 말은 오래 남을 수 있습니다. 당신이 믿는 바들을 누군가에게 말해주는 것, 음식을 요리해 주는 것, 꽃을 사주는 것, 누군가를 방문하는 일, 외로운 영혼을 안아주는 것, 미소 짓고 고맙다고 말하는 것, 누군가에게 전화를 걸고 기도를 해주는 일은 모두 삶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방법들이며 당신이 돌보고 있음을 다른 사람들에게 나타내는 방법들입니다. 당신은 오늘 누구의 영웅이 되겠습니까?

 

Copyright 2009 Alice Maryniuk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트온 쪽지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0
350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85 지원 - 다른 사람의 삶에 기여하는 기쁨 이해란 2019-11-12 11
184 친절은 오래 간다 이해란 2019-09-20 61
183 행복을 찾아서 - 다운 증후군, 리처드 도킨스 그리고 인간의 기쁨.. 이해란 2019-03-22 224
182 결혼반지의 기적 이해란 2019-03-07 146
181 교회 안에서 받은 상처를 다루는 8가지 방법 이해란 2019-01-03 238
180 성탄절을 위한 아이디어 - 행함이 없으면 좋은 것도 없다 이해란 2018-11-28 217
179 “고아·과부 돌보라”는 말씀, 삶의 푯대로… 미혼모 가정 돕는.. 이해란 2017-09-19 799
178 장애를 가진 사람들의 "부가가치" 이해란 2016-04-26 1121
177 에볼라 완치 英간호사, 다시 죽음의 땅으로 [출처] 조선닷컴 김신정 2014-10-21 1978
176 눈물로 '통일씨앗' 키우는 脫北 아들딸들의 선생님(기사 펌) 김신정 2014-08-31 1144
175 따스한 웃음을(시) 이해인(옮긴글) 2013-11-16 1117
174 하나님의 생각(성탄절 묵상) 번역글(번역팀) 2012-12-11 2099
173 회사는 어떠한 곳이어야 합니까?(유진호) 운영팀(펌) 2012-10-08 1407
172 영등포 국밥 산타(기사 펌) 운영팀( 2011-12-24 2131
171 울보 목사님 교회는 비좁아요(신문 기사-펌) 운영팀(출처:조선일보) 2011-09-25 2141
170 출소자를 돕는 기독교 단체 - ‘생명나무’ 모임 김신정(조선일보 기사 펌) 2011-07-15 2073
12345678910,,,12

CLM(Christian Lifestyle Movement) 

Tel. 070-4065-6679/ Fax. 0303-0297-6679
/ clmksj@gmail.com)